세계 걸작 건축 기행
여행을 떠나면 찾게 되는 유명한 건축물들. 우리는 그 건축이 들려주는 이야기를 얼마나 알아들었을까. 장소가 만드는 맥락, 형태에 담긴 미학, 공간에 담긴 경험, 빛이 시시각각 빚어내는 아우라, 우리가 놓친 무수한 디테일들. 그것들을 볼 수 있게 된다면? 말없는 건축이 풀어놓는 이야기의 향연 속으로 여행을 떠나보자.
우리는 여행을 떠나 자연을 즐기거나 유명한 건축물들을 찾아보곤 한다. 여행이 고착되어 가는 삶을 변화시키고 성장시키는 경험이라면, 건축을 보고 느끼는 것은 어떤 경험이 되어왔을까. 여기 건축물을 보고 그 이야기를 듣고 의미를 이해하는 여행이 마련되어 있다. 오랜 동안 건축 이야기를 들려준 장인이 맥락과 형태, 공간과 빛, 디테일과 서사를 통해 건물을 읽고 자신만의 느낌으로 이해하는 여행의 가이드를 맡았다. 그 첫 목적지는 네 개의 종교 건축물과의 만남이다.



알아야 보이고, 보는 만큼 내가 바뀌는 여행

무수한 위인들이 여행의 찬가를 남겼다. 왜일까. 여행은 고착을 벗어나 변화를 통해 성장하는 경험이기 때문이다. 그렇지만 그 변화는 준비되어야 가능하다. 왜냐하면 아는 만큼 보이기 때문이다. 우리는 여행을 가서 낯선 사람들을 만나고, 자연의 풍경을 즐긴다. 그리고 ‘건축물’을 본다. 그동안 건축물에서 무엇을 보고 읽을 수 있었을까. 여기에 건축을 만나고 보고 아는 여행으로 초대하는 강좌가 마련되었다. 

세계 걸작 건축 기행
현역 건축가인 황철호 교수는 이미 위대한 건축가들과 그들의 작품에 대해 여러 권의 책을 쓴 바 있다. 그가 직접 몇 번이나 찾아가 보고 느끼고 사진으로 남긴 그 작품들과 작가에 대한 이야기를, 생생한 슬라이드와 함께 육성으로 나누고자 한다. 건축이란 삶을 담아내고 조형하는 그릇이라고 말하는 그는 개념과 서사, 장소와 맥락, 형태, 공간, 빛, 디테일 등의 키워드를 통해 건축을 읽고 느끼는 방법에 대해 이야기하려 한다. 그리고 거기에 자신만의 느낌을 추가할 때, 우리의 읽기는 비로소 시작될 것이다. 

신앙의 네 가지 서사
첫 번째 강좌는 네 개의 종교 건축물을 보여준다. 중세 고딕 건축의 대표작인 파리의 노트르담 대성당, 시대를 앞서간 천재 가우디가 남긴 바르셀로나의 사그라다 파밀리아 성당, 포르투갈의 거장 알바루 시자가 포르투에 세운 산타 마리아 교회, 그리고 마지막으로 일본의 천재 안도 다다오가 만든 오사카 빛의 교회. 종교 건축이라는 우연적인 공통점은 그다지 중요하지 않을지 모른다. 더 중요한 것은 각각의 작품들이 어떤 맥락에서 그곳에 위치하게 되었는지, 어떤 형태로 어떤 공간을 만들어 내고 있는지, 그 안에서 빛은 어떻게 다루어지고 우리는 어떤 디테일을 살펴야 하는지이다. 그럼으로써 우리는 건축의 서사를 읽어내고 그것을 우리 삶의 이야기로 같이 엮어내는 앎의 여행을 떠나게 되는 것이다.


-황철호, 『건축을 시로 변화시킨 연금술사들』(아키랩, 2022)
-황철호, 『건축을 시로 변화시킨 거장들』(아키랩, 2022)
구플레이어 고화질 일반화질 음성
  • 회 차
  • 제 목
  • 시 간
  • 보 기
  • 1교시 - 여행의 의미 – 여행에 관한 명언들
  • 31분
  • 2교시 - 고착, 변화, 성장 – 어떻게 여행할 것인가
  • 25분
  • 3교시 - 건축이란 무엇인가 - 맥락, 형태, 공간, 빛, 디테일, 서사 + ?
  • 30분
  • 4교시 - 세계의 걸작 건축물들 – 그리고 건축가들
  • 29분
  • 주요내용
  • - 여행
    - 탈영토화/재영토화
    - 그랜드 투어
    - 삶의 그릇
황철호 (건축가, 연세대 겸임교수)

건축가, 연세대학교 겸임교수, 수자원공사 공공건축가다. 네덜란드 델프트대학에서 연구교수를 했으며, 경기대학교 건축전문대학원, 연세대학교, 인하대학교, 세종대학교 등에 출강했고, 연세대학교 및 광주대학교 겸임교수와 서울시 건축심위위원을 역임했다. 


​1988년 창덕궁 연경당을 시작으로 우리나라와 아시아의 일본, 중국, 인도, 대만, 방글라데시, 네팔, 싱가포르, 홍콩, 베트남을 거쳐 북미의 미국, 캐나다, 중동의 UAE, 오만, 바레인 그리고 유럽의 네덜란드, 벨기에, 룩셈부르크, 스웨덴, 덴마크, 핀란드, 노르웨이, 독일, 프랑스, 영국, 오스트리아, 스위스, 이탈리아, 스페인, 포르투갈, 아프리카의 이집트 등을 여행하고 건축답사를 했다. 답사를 하면서 많은 건축물과 건축가를 만나는 것은 물론 우리와는 다른 문화와 다양한 문명들을 접했다. 또한, 답사를 다니면서 수많은 스케치를 하고 사진을 찍었다. 답사 이야기는 월간 <건축문화>와 <플러스> 등에 오랫동안 연재했으며, ‘꿈쟁이 건축가’란 필명으로 운영하는 <꿈쟁이 건축가의 건축학개론>을 네이버 지식+프리미엄 콘텐츠에 꾸준히 올리고, <그림집>이라는 네이버 블러그에도 올리고 있다. 대학뿐 아니라 여러 공공기관이나 미술관 그리고 문화센터 등에도 강의/강연을 하며 건축과 건축문화를 대중에게 알리는 데에도 노력하고 있다.

주요작품으로는 <연세대학교 새 새브란스 병원>, <교보생명 생명보험 일산사옥>, <유한대학 타워>, <국제 수돗물 종합검사센터>, <교원대학교 교육자료박물관(안)>, <수도권 수도통합운영센터>, <TEPIA>, < 7017 서울로> 등이 있고, 월간 건축문화에서 출간한 <한국건축가 100 (sketch+note)>에 선정되어 작품이 소개되었다.​

- 저서
『건축을 시로 변화시킨 연금술사들』(ARCHI-LAB(아키랩), 2022)
『건축을 시로 변화시킨 거장들2』(ARCHI-LAB(아키랩), 2022)
『Detail & Design 1-디테일의 기본으로 돌아가자』(건축세계, 2003)
『Detail & Design 2-디자인과 디테일』(건축세계, 2005)
『Detail & Design 3-디자인과 드로잉』 (건축세계, 2005)
 
  • 번 호
  • 제 목
  • 작성자
수강평 작성시는 1,000원, 우수 리뷰로 선정되신 분께는 적립금 500원을 드립니다.(삭제시 차감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