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코와 미술

: 동일성과 차이
미술에 관한 푸코의 사유를 시대순으로 추적하며 재구성한다. 성실한 푸코 연구자의 안내를 따라 발견하게 될 푸코 미술론의 전모. 왜 푸코가 미술에서 남다른 즐거움과 여유를 느꼈는지, 이미지와 담론 사이에서 이어졌던 평행과 긴장을 따라가 보자.
푸코는 지식과 담론의 철학자라는 이미지를 갖고 있지만, 그에게 미술, 회화, 이미지가 갖는 중요성은 그가 남긴 말의 분량을 뛰어넘는다. 푸코의 초기 주요 저서는 회화의 이미지로부터 출발할뿐더러, 이 시기에 화가 마그리트를 다룬 독립적인 저술을 썼고 또 마네 회화의 현대성을 다룬 강연도 남아 있다. 그렇지만 아직 그의 미술론과 미학은 재구성을 해야 할 과제이다. 푸코 연구자 허경 박사는 미술에 관한 푸코 사유의 연대기를 따라가며 그 발견과 재구성 과정을 공유하고자 한다.




푸코, 미술과 이미지 


푸코에게 미술, 회화, 이미지는 영감의 원천이자 중요한 주제였다. 그것은 언어 담론과 에피스테메의 틀을 공유하면서도 또 다른 독자적인 세계를 이루는 대상이었다. 그렇기 때문에 미술에 대한 논의는 그의 작업에서 작지만 중요한 비중을 차지한다. 『광기의 역사』와 『말과 사물』은 <바보들의 배>와 <시녀들>이라는 그림으로부터 출발하며, 르네 마그리트에 관해서는 독립적인 저술을 남겼고, 마네에 관한 그의 강연 원고는 통상적인 견해와는 달리 마네에게서 미술의 현대성을 발견하기까지 한다. 

푸코의 미학과 미술론 

그럼에도 푸코의 미술론은 아직 우리에게 낯설다. 곳곳에 흩어진 사유들을 통합적으로 이해해 전모를 재구성하는 과업이 남아 있기 때문이다. 이것을 누가 할 수 있을까. 독자의 입장에서 하기 어려운 이 일을, 푸코 연구자 허경 박사는 푸코의 미술론에 관한 저서를 준비하며 그 작업을 공개하고자 한다. 얼마나 다행스러운 기획인가. 

풍성한 배경지식과 명쾌한 설명

이 강의에서 우리는 초기부터 마그리트론이 출간되기까지의 미술에 대한 푸코의 사유를 접하게 된다. 푸코의 미술론을 연대순으로 정리하며 강사는 거시적인 이해와 세심한 읽기 사이의 균형을 유지한다. 놓치기 쉬운 부분이나 지식의 공백을 채워주면서도 전반적인 문제의식을 놓치지 않는 논의는 그 배경이 되는 프랑스 현대철학의 정신사적 지평과 맞닿게 될 것이다.

​​

-『미술은 철학의 눈이다』 중 푸코 부분(허경, 문학과지성사)
-『미셸 푸코의 '광기의 역사'읽기』(허경, 세창출판사)
- 미셸 푸코, 『이것은 파이프가 아니다』(김현 옮김, 고려대학교출판부, 2010)
- 질 들뢰즈, 『들뢰즈가 만든 철학사. 생성과 창조의 철학사』(박정태 옮김, 이학사, 2007)
구플레이어 고화질 일반화질 음성
  • 회 차
  • 제 목
  • 시 간
  • 보 기
  • 1교시 - 푸코, 마네를 선택하다 – 마네와 현대성
  • 32분
  • 교안다운
  • 2교시 - 마네의 회화 – 1960~70년대 푸코의 강의
  • 28분
  • 3교시 - 푸코의 미술론 – 재구성의 문제
  • 27분
  • 4교시 - 이미지와 텍스트 – 푸코 사상 속에서 예술론의 위상
  • 23분
  • 주요내용
  • - 회화의 물질성
    - 푸코와 마네
    - 이미지와 텍스트
허경 (인문연구자)

 고려대 불어불문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 철학과에서 서양철학을 전공, ‘미셸 푸코의 윤리의 계보학’으로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프랑스 스트라스부르 대학에서 석학 필립 라쿠-라바르트의 지도를 받아 논문 <미셸 푸코와 근대성>을 제출, 최우수 등급으로 철학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이후 고려대 응용문화연구소 및 철학연구소 연구교수를 역임하며 여러 대학과 인문학 공동체에서 가르치는 동안 철학, 문학, 과학 분야를 비롯한 여러 분야에서 무수한 글을 읽고 썼다. 옮긴 책으로 질 들뢰즈의 『푸코』(동문선) 등이 있으며, 현재 『푸코 선집』(길)을 번역 중이고, 조만간 저술 『미셸 푸코 - 개념의 고고학』, 『푸코와 근대성』(이상 그린비)을 출간할 예정이다.

- 저서
『푸코과 철학자들』(공저, 민음사, 2023)
『미셸 푸코의 지식의 고고학 읽기』(새창출판사, 2022)
『나는 맞고 너는 틀리다』(새창출판사, 2022)
『미셸 푸코의 『임상의학의 탄생』 읽기 』(새창출판사, 2021)
『미셸 푸코의 <광기의 역사> 읽기』(세창미디어, 2018)
『공간에 대한 사회인문학적 이해』(공저, 라움, 2017)
『미셸 푸코의 「지식의 고고학」 읽기』(세창미디어, 2016)
『그때는 맞고 지금은 틀리다』(대안연구공동체, 2016)
『팽목항에서 불어오는 바람』(공저, 현실문화, 2015)
『미술은 철학의 눈이다』(공저, 문학과지성사, 2014)
- 역서
『거대한 낯섦』(미셸 푸코 지음, 그린비, 2023)
『상당한 위험』(미셸 푸코 지음, 그린비, 2021)
『담론의 질서』(미셸 푸코 지음, 새창출판사, 2020)
『푸코』(질 들뢰즈 지음, 그린비, 2019)
『부채 통치』(마우리오 랏자라또 지음, 갈무리, 2018)
『문학의 고고학』(미셸 푸코 지음, 인간사랑, 2015)
『부채인간』(마우리치오 라자라토 지음, 메디치미디어, 2012)
『민주주의는 왜 증오의 대상인가』(자크 랑시에르 지음, 인간사랑, 2011)
『푸코』(질 들뢰즈 지음, 동문선, 2003)
 
  • 번 호
  • 제 목
  • 작성자
수강평 작성시는 1,000원, 우수 리뷰로 선정되신 분께는 적립금 500원을 드립니다.(삭제시 차감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