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마이페이지
검색창 닫기

문화예술음악불교를 미학하다: 내재성의 미학을 위하여

강좌정보
불교는 독자적인 미학을 갖고 있는가. 그렇다면 그것은 무엇인가. 서구적 미학 개념의 오해를 넘어서, 불교 철학의 요체인 인과의 내재성을 바탕으로 불교 미술과 건축의 독특한 미감을 설명해 내는 새로운 불교 미학의 개념들.



이번엔 미학이다 

공안과 화두를 통해 지금, 여기의 불교 철학을 찾으려 한 <선불교를 철학하다>의 이진경 교수가 이번엔 불교 미학을 들고 왔다. 마찬가지로 법보 신문에 연재했던 내용을 바탕으로 한 이번 강의는 불교 미학이란 가능한 것인지, 어떤 특성을 지니고 있는지를 물으며 불교 미학을 통해 미학 자체의 새로운 전회를 촉발해 보려 한다. 


불교 미학은 가능한가

불교 미학은 중국 미술이라는 한계에 갇히거나 서구적인 미학 개념의 틀에 사로잡혀 있는 게 아닐까. 특히 서구적 미학 개념은 비례, 초월성, 사실성, 숭고 같은 개념을 통해 초월자를 전제로 하는 경향을 보여 왔다. 그렇지만 모든 것을 연기라는 조건에 따라 끊임없이 변화하는 것으로 보는 불교의 정신은 초월적인 내면성이 아니라 내재적인 외부성의 미학일 수밖에 없다. 그리고 단지 불교의 철학 개념을 미적 대상에 적용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그런 내재적 미학이 어떤 미감과 형식으로 표현되는지 포착할 수 있어야 한다. 


내재성의 미학 세계 

이진경 교수의 강의는 그동안 ‘상식’처럼 알려져 있던 불교 예술의 이해가 어떤 오류와 허구에 사로잡혀 있는지 드러낸다. 이진경 교수가 모색하는 것은 불교 철학의 관점과 일치하며 실제의 건축이나 조각, 회화를 설명할 수 있는 내재적 미학의 개념들이다. 특히 미추의 분별이 존재하지 않는다는 선의 세계에서 미와 추를 가르는 미학의 원리가 모순 없이 어떻게 성립할 수 있는지에 대한 설명은 너무나 명쾌하며, 이 강의를 통해 우리는 모든 곳에 존재하는 미학적 여래를 만나게 된다.  ​

강사소개
강좌보기
맛보기
    • 1교시 불교 미학에 대한 관심 – 비서구적 미학과 중국적 이해의 함정
    • 강좌보기
      다운로드
    • 2교시 비서구 국제주의로서의 불교 – 상이한 미감의 다양체
    • 강좌보기
      다운로드
    • 3교시 불교 미학의 가능성 – 보편미학의 허구성과 초월성의 문제
    • 강좌보기
      다운로드
    • 4교시 미학적 여래 – 내재성의 미학
    • 강좌보기
      다운로드
수강평